조국 『조국의 법고전 산책』 > 오거서(五車書)

본문 바로가기
Login
NancHolic.com 감나무가 있는 집 Alice's Casket 비밀의 화원 방명록
오거서(五車書)
- 다섯 수레의 책
5318 bytes / 조회: 57 / 2022.11.10 23:01
감나무
조국 『조국의 법고전 산책』


20221110224900_a2686504216661608530e82dadff6fb7_z88h.jpg

 

20221110224858_a2686504216661608530e82dadff6fb7_brpo.jpg

 

20221110224859_a2686504216661608530e82dadff6fb7_7gly.jpg

 

조국 『조국의 법고전 산책』

 

 

 

 

20221110224859_a2686504216661608530e82dadff6fb7_6kxe.jpg

 

친필 사인(인쇄)

 

 

 

 

20221110224859_a2686504216661608530e82dadff6fb7_dfxg.jpg

 

조국 교수와 가족의 비극은 여전히 진행 중이다. 터널의 끝이 부디 눈이 부시게 밝고 환하게 빛나는 세상이길 기도한다.

 

 

 

 

20221110225406_a2686504216661608530e82dadff6fb7_89co.jpg

 

20221110224900_a2686504216661608530e82dadff6fb7_amny.jpg

 

눈에 익은 이름과 제목들, 가끔 입에 올리기도 했던 저자와 저작들. 

그치만 막상 설명하라면 우물우물하게 되는, 분명 아는데 모르는 불멸의 고전들이 목차를 구성하고 있다. 

 

 

 

 

20221110224859_a2686504216661608530e82dadff6fb7_ur6t.jpg

 

20221110224900_a2686504216661608530e82dadff6fb7_hgen.jpg

 

초점이 엉뚱한 데 꽂혀서 아쉽지만, 하고 싶은 얘기는 책 구성이 예쁘다는 거.

이번 조국 교수의 신간은 표지도 예쁘고, 편집도 예쁘고, 이미 읽은 사람들의 전언에 의하면 내용도 재미있다고 한다.

 

 

 

고급과 저급, 품위와 저속, 지성과 무지성, 인품과 몰염치의 극과 극을 체험하고 있는 22년, 고통과 인고의 터널을 지나며 조국 교수가 지은 책들...

 


 

20221114190322_6c7dd668b6c7677009541ee33379ff6f_bvdo.jpg

* 댓글을 읽거나 작성을 하려면 로그인을 해야 합니다.

Total 520건 1 페이지
오거서(五車書) 목록
번호 제목 날짜
520 이탈로 칼비노 / R.카버 / 엘리너 와크텔 22.12.01
519 Gombrich 『The Story of Art』 22.11.29
518 스타니스와프 렘 22.11.24
517 조주관 / 이경원 / 음부가르 사르 22.11.21
516 윌 곰퍼츠 『발칙한 현대미술사』 22.11.21
515 도서관 책 22.11.17
514 아니 에르노 『칼 같은 글쓰기』 22.11.14
조국 『조국의 법고전 산책』 22.11.10
512 박홍순의 인문 그리고 미술 22.11.09
511 올재 클래식스 44차 22.11.09
510 10월 책 22.11.09
509 월말 김어준 Part1 2 22.11.07
508 바타유 <에로스의 눈물> 2 22.11.07
507 국내 작가 신간 22.11.07
506 정지아 『아버지의 해방일지』外 22.10.28